Skip to content
* * * * * 모니터 전체 화면으로 보시길 권장하며, 또는 화면 우측의 뷰어로 보기를 클릭하세요. 한 장의 이미지를 클릭하면 자동으로 슬라이드쇼를 보실 수 있습니다. * * * * *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002.JPG 167.JPG001.JPG 003.JPG013.JPG014.JPG017.JPG019.JPG024.JPG025.JPG026.JPG027.JPG029.JPG032.JPG035.JPG037.JPG045.JPG046.JPG051.JPG053.JPG054.JPG058.JPG062.JPG063.JPG067.JPG070.JPG075.JPG079.JPG083.JPG085.JPG087.JPG091.JPG093.JPG096.JPG098.JPG101.JPG103.JPG108.JPG109.JPG112.JPG114.JPG117.JPG118.JPG122.JPG123.JPG124.JPG131.JPG134.JPG138.JPG139.JPG140.JPG147.JPG149.JPG151.JPG152.JPG156.JPG157.JPG158.JPG160.JPG163.JPG164.JPG 
  • profile
    백두산 2017.05.31 12:40
    대장님들, 회장님, 차량제공 해주신분들 등등 봉사해주시고 끌어주시고... 저와 우리 아들 위하여 많은 도움주신분들 다시 한번 감사드립니다. 중간에 덥고 힘들어서 울고 싶은 마음 간절 하였으나.... 그래도 끝나고 나니 너무 좋습니다. 그린산악회 산우님들 감사하고 사랑합니다. I love you!!!
  • profile
    月白 2017.06.01 22:12
    햐아~~ 칼라 자체가 다르군요..
  • profile
    진선미 2017.06.02 09:48
    야영을 포함한 장거리 산행은 자주 리트머스 시험지다. 척박한 환경에서 극한 상황에 놓이면 사람이 보인다. 강산성인지 약알카리성인지 아님 중성인지 스스로 반응한다. 장거리 드라이빙에 대한, 불편한 잠자리나 마땅찮은 먹거리에 대한, 트래킹 거리와 높이와 더위에 대한 체력적인 한계뿐만 아니라 체력이나 생각, 입장과 견해가 다른 동료들에 대한 디테일한 불만들이 토로되면서 각자 배려심의 한계들이 날 것 그대로 드러난다. 스스로와 서로의 반응을 보면서 나를 포함한 주변 사람들을 좀 더 알게 된 산행. 그러나 그렇게 알게 되어 기쁘지 않음이여~ 그래도 뙤약볕 고즈넉한 캐년 바닥을 혼자 오르던 때의 먹먹함과 해질녘 노쓰림의 경관에 압도 당한 가슴 벅참이 지금도 생생하게 리바이벌 되어서 모든 거 덮고 남으니 얼마나 다행인지.
  • profile
    동반자 2017.06.02 17:50
    산은 산이요. 물은 물이로다.
  • profile
    elpoco 2017.06.03 14:23
    많이 힘드셨고 수고 많으셨읍니다.
    고생 한 많큼 더욱 기억에 남는 귀한 산행이라 생각 됩니다.
    수고 많으셨읍니다.
  • profile
    youngtiger 2017.06.10 11:15

    두번째 Grand Canyon 이지만 이번 역시 끝을 쉽게 내주지는 않더라구요!?

    힘든 산행 이지만 힘든 만큼 더 보람있는 산행이였구요 회원님들을 더 자세히 알수 있었던 시간이였습니다


  • profile
    진선미 2017.06.28 20:29
    어쩌다 지나쳤는지 이제야 비디오 클립 봅니다. 고지 탈환 작전...무더위 속에서 거리와 높이와 싸운 기록 치고는 아름답기만 합니다. 덕분에 여러 무용담을 낳은 치열했던 그 때가 벌써 그리워져요. 밀착 취재해서 생생하게 잘 담아준 두 종군기자에게 박수를 보냅니다.

  1. Otario peak (8.694ft) 07/22/2017

  2. san bernardino peak(10.650ft)07/15-16/2017

  3. Mt Bald (10,064ft)Via Ski Hut 07/08/2017

  4. Mt Shasta 14.162ft 07/01-04/2017

  5. Cucamonga Peak(8.860ft)6/24/2017

  6. Mt Bald (10,064ft)Via Ski Hut 06/10/2017

  7. Otario peak (8.694ft) 06/03/2017

  8. Grand Canyon(Rim to Rim)5/26~5/29/2017 North Rim에서 South Rim 방향

  9. Baldy 종주(Baldy 10.064ft/Thunder 8.587ft/Telegraph/8.985ft) 05/20/2017

  10. San Jacinto(10.834ft)Via Marion Mountain Trail 05/13/2017

  11. Switzer Falls(B,B,Q)05/06/2017

  12. Mt Bald (10,064ft)Via Ski Hut 04/29/2017

  13. Timber Mountain (8,303ft)at Middle Fork Trailhead 4/22/2017

  14. Timber Mountain (8,303ft)Via Icehouse canyon4/15/2017

  15. MT.Pacifico(7.214ft)at Three point trail 4/8/2017

  16. Anza Borrego Desert state park(04/01/2017}

  17. Mt Bald (10,064ft)Via Ski Hut 03/25/2017

  18. Mugu Peak Via La Jolla Valley Loop(1.266ft)3/18/2017

  19. Mt Bald (10,064ft)Via Ski Hut 03/1102017

  20. Mt Isilp Ridge Trail (8.250ft)03/04/2017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20 Next
/ 20

COPYRIGHT@ Green Mountaineering Club of Southern California, ALL RIGHTS RESERVED.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